환경뉴스 ? 소중한 재산 맑고 깨끗한 환경 Home > 환경위해성예방정보 > 환경뉴스

환경뉴스 친환경소비하면 탄소상쇄 숲이 자랍니다
2015-04-24 11:36:04
환경위해성예방협회 (epakorea)
친환경소비하면 탄소상쇄 숲이 자랍니다

 

 ▷ 그린카드 사용으로 환경후원금을 모아 ‘어울림푸르림’ 탄소상쇄 숲 조성,
     25일 강동구 고덕천변에서 열려
 ▷ 서울 시민 1,000여명 참석, 4,000본의 묘목 심어 30년간 196톤의 이산화탄소 상쇄


환경부(장관 윤성규)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김용주)는 ‘온실가스 감축 등 기후변화에 적극 대응’하는 국정과제를 위해 ’어울림푸르림 탄소상쇄 숲‘ 행사를 서울특별시(시장 박원순, 강동구청장 이해식), 롯데마트(대표이사 김종인), 사단법인 미래숲(대표 권병현) 등과 함께 25일 서울시 강동구 고덕천변에서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는 정연만 환경부 차관, 김용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 오해영 서울시 푸른도시국장, 이해식 강동구청장, 김진경 롯데마트 서울고객부문장, 권병현 미래숲 대표 등 주요 인사와 함께 시민 등 약 1,000명이 참가해 저탄소 친환경 생활을 실천하기 위한 탄소상쇄 숲 조성에 나선다.
 

그간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2012년부터 3년간 국민 참여로 ‘종이영수증 없애기(Paperless) 환경후원금’을 조성했다.

또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그린카드 친환경제품 판매액 중 일부로 조성된 ‘친환경소비 환경후원금’을 활용하여 국내외에서 진행된 나무심기 활동에 충당해왔다.
 

이번 탄소상쇄 숲 조성 행사에 사용되는 후원금은 친환경소비 환경후원금으로 롯데마트가 향후 3년간 3억 원을 기부키로 한 것이다.

* ‘종이영수증 없애기’로 절약한 비용으로 환경후원금 조성 협약('12∼'15년, 환경부·기술원·BC카드·가맹점)으로 6.96억원 조성(예상)

* 그린카드로 결제된 친환경제품 판매액 일부 후원금으로 조성('15∼'17년, 1억원/년)
 

행사는 조림사업 기념명판 제막식 후 참석자 전원이 참여하는 나무심기 순서로 진행되며, 나무심기 행사에서는 교목류, 관목류 등 총 4,000본의 묘목을 심는다. 이를 통해 향후 30년간 총 196톤 규모의 이산화탄소를 상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국민 생활 속 친환경생활 참여를 이끌기 위해 가정에서 사용하지 않는 물건을 가져와 아름다운가게에 기부하는 행사도 펼쳐진다.
 

정은해 환경부 기후변화협력과 과장은 “대통령이 기후변화가 새로운 가치와 시장, 일자리 창출의 기회로 작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국민들이 친환경소비가 기후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행동으로 인식하고 사회 전반으로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붙임> 1. 탄소상쇄 숲 조성 나무심기.
           2. 질의응답.
           3. 전문 용어 설명.  끝.

 

<출처> 환경부 2015.04.24

http://www.me.go.kr/home/web/board/read.do?pagerOffset=30&maxPageItems=10&maxIndexPages=10&searchKey=&searchValue=&menuId=286&orgCd=&boardId=506750&boardMasterId=1&boardCategoryId=&decorator=

 
 
협회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 오시는길
(사)환경위해성예방협회 201003-001 | 대표 : 윤종락 | 서울시 구로구 디지털로 26길 5 에이스하이엔드타워 1차 517호
대표전화 : 02-715-7350 | 이메일 : epakorea@hkbs.co.kr
COPYRIGHT 2015 (c) 환경위해성예방협회. All rights reserved.